회원가입 | 로그인 | 시작페이지 | 즐겨찾기 | 문의/요청/신고
낚시터선택 | 인기검색어 | 민물후원낚시터 | 바다후원터
 
민물낚시 | 좌대/유료터 | 바다낚시 | 루어낚시 | 커뮤니티 | 낚랑클럽 | 낚시스쿨 | 중고장터 | 낚시Q&A | 사용기/강좌 | 출조정보 | 공구/용품정보

 민물취재현장

- 본 게시물을 무단 다운로드, 도용, 인용, 링크 금지. HOME >민물정보 >민물취재현장
어신
작성일 : 2022-05-15 23:13:31 / 조회 : 22,972 / 민물낚시   

제목 l 어신 > 충주 화곡낚시터 : 낚시사랑

 물이 맑고 청정지역이라 많은분들이 찾고 있는 곳이지요.

요즘 모내기철을 맞아 조금씩 배수가 되고는 있지만 

사짜붕어를 비롯하여 허리급 붕어들이 마릿수로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

친구 희설이와 함께 찾아가 보기로 했습니다.

 

화곡지는 충주시 주덕읍이 자리잡고 있으며 

수면적 55.000평의 준 계곡형 저수지로

북충주 IC로 빠지면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naver_map (1).png

 

높은 제방이 계곡지 냄새가 훅 하고 납니다.

 

20210711_104507.jpg

 

이미 도착해 있던 친구와 하룻밤 묶어갈 좌대로 향합니다.

어느분이 잠시 휴식중이신가 봅니다.

 

20220503_120232_HDR.jpg

 

 우리가 묵어 갈 좌대는 제방 오른쪽 골짜기에 있었습니다.

옜날 작은 둠벙형 소류지가 있었던 곳이라고 합니다.

 

DJI_0048.JPG

 

고즈녁하게 놓여진 3개의 좌대.

그중 오른쪽 좌대가  우리가 사용할 좌대입니다.

 

DJI_0039.JPG

 

 바닥이 시멘트로 이루어져 꿀렁임이 없었고

보기보다 넓어 다대 편성하기가 쉬웠습니다.

 

20220504_130551_HDR.jpg

 

좌대 내부에는 전기가 공급되기에

에어컨과 냉장고 그리고 위성Tv, 전자렌지등이 잘 갖춰져 있고

난방은 전기 판넬로 따끈따끈했습니다.

 

20210711_132430.jpg

  

 좌대 주변으로는 말풀이 잘 조성되어 있어

붕어들의 은신처 역활을 충분히 할것 같습니다.

 

DJI_0042.JPG

 

좌대에 올라보니 한눈에 봐도

마음에 쏙 들고 좋은 조과가 기대 되었습니다.

 

DJI_0046.JPG

 

우선 밭침틀 부터 펴고...

구멍을 찾아 하나둘 찌를 세우기 시작합니다 .

 

20220504_115633_HDR.jpg

 

 대펴는 중에...

친구가 사고를 쳤습니다.

 

20220503_143333.jpg

 

 날카로운 챔질 소리에 고개를 돌려 보니

낚시대 휨새가 보통이 아니었습니다.

첫붕어로 그것도 대낮에 사짜 붕어가 나왔습니다.

 

20220503_143356.jpg

 

아직 대편성중인데...

 

20220503_154537_HDR.jpg

 

 기대가 될 수 밖에 없는 일이었습니다.

저도 바로 입질을 받아 작은 씨알이지만

늠름한 준척 붕어를 잡아냈습니다. 

 

20220503_153022.jpg

 

 그렇게 대편성중에 입질을 받았으니 기대가 높을 수 밖에요.

거기다 잠시 찾아오신 관문낚시사장님이 

전날 50여수의 붕어가 나온곳이라며

분명히 대박을 칠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20220503_154527_HDR.jpg

 

 이렇게 말풀이 듬성듬성 있는곳이라 

구멍을 잘 찾아서 찌를 세워야만 합니다.

 

20220503_173430.jpg

 

 옆좌대에도 두분이 자리하셨습니다.

우리뿐이 아니라 적적하지는 않을것 같습니다. 

 

20220503_154557_HDR.jpg

 

 잠시 뒤 또 입질이 들어 왔습니다.

말풀 사이에서도 찌올림은 정확하고 몸통까지 찍습니다.

이번에는 월척 붕어네요.

 

20220503_155632.jpg

 

 날씨는 포근했습니다.

하지만 바람이 조금 일어 쌀쌀합니다. 

 

20220503_160613_HDR.jpg

 

 이번 대편성은 말풀 구멍에 넣다보니 들쭉날쭉입니다.

2.8칸부터 3.8칸까지 모두 12대를 편성했습니다.

수심은 2.2m 가량 되는듯 했습니다. 

 

20220503_173508_HDR.jpg

 

 대 펼 때만 해도 대물 붕어가 쏟아질듯 했는데

더 이상 잡지 못하고 어느새 저녁이 되었습니다.

주문해 놓았던 닭볶음탕이 왔네요.

맛이 그만이었습니다.

양이 많아 다음날 아침까지 먹었습니다.

 

20220503_183506.jpg

 

 반찬도 깔끔하였구요.

 

20220503_183510.jpg

 

 이른 저녁 식사를 하고 나니 해가 집니다.

 

20220503_184924_HDR.jpg

 

 부픈 기대를 가지고 캐미 불을 밝힙니다.

 

20210710_193315.jpg

 

바람이 잦아 들면서 최적의 분위기가 됩니다.

 

20220503_193409.jpg

 

 구멍을 잘 찾아서인지 

찌 세우는데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20220503_193414.jpg

 

 친구도 열심히 밤낚시 준비를 합니다.

첫수로 사짜 붕어를 잡은뒤 영 소식이 없습니다.

 

20220503_193422_HDR.jpg

 

 밤낚시 시작한 뒤 좀처럼 소식이 없더니 

밤 9시가 지나서야 첫 붕어가 나왔습니다.

 

20220503_210037_HDR.jpg

 

 그리고 밤 10시에 허리급 붕어가 나오고...

 

20220503_220616_HDR.jpg

 

 그리고는 피곤이 몰려와 

잠시 방에 들어가 휴식을 취했습니다.

난방을 너무 높게 잡았는지 

뜨거워서 일어나 보니 새벽 2시였습니다.

 

20220504_023024.jpg

 

일어난 김에 나와 보니 친구는 낚시중이었습니다.

제가 자는 동안 한마리 잡았다네요.

들어가 자라하고 저는 자리에 앉았습니다.

 

20220504_023102.jpg

 

 뭔 가로등 불빛이 이리 요란하대요?

암튼 친구가 방으로 들어간 뒤

친구 것까지 보려니 바쁩니다.

 

20220504_023142.jpg

 

 그런데 친구의 찌가 5번 정도 올라왔습니다.

달려가 챔질 하려면 이미 찌는 내려가고...

새벽 4시에 잘 자는 친구를 깨웠습니다.

그런데 저는 딱 한번 입질이 있었습니다만

친구것 입질때문에 ?아갔다 오니 찌가 내려갑니다.

 

20220504_023225.jpg

 

 결국 한마리도 못 잡았다는 이야기이지요.

친구를 깨워 놓고 입질을 받아 

준척 붕어 한 수를 잡았을 뿐입니다.

 

20220504_032841_HDR.jpg

 

 동이 터오네요.

이날 아침 기온이 영상 5도였습니다.

그래서인지 붕어들이 입을 닫았나 봅니다.

 

20220504_050751_HDR.jpg

 

 난로불 켜 놓고 찌를 바라 보는 친구녀석.

두꺼운 겨울 옷에 한겨울 풍경입니다.

 

20220504_050756.jpg

 

 옆 좌대에는 찌 두개가 끌려 다니다 한곳에 머물렀는데...

안 일어 나시네요.

 

20220504_051608.jpg

 

 아침이 되었습니다.

간밤에 조황이 별로 였습니다.

춥네요.

난로 텐트 온돌이까지 펴 놓고 

그 안에는 난로 까지 켜 놓아야 했습니다.

 

20220504_051616_HDR.jpg

 

해가 뜨고 기온이 오르면서 

아침 입질이 시작되었습니다.

준척급 붕어부터 시작합니다.

 

20220504_072518.jpg

 

아침 입질이 시작 되었나 봅니다.

집중! 또 집중!

 

KakaoTalk_20220504_103232618.jpg


옥수수가 주 미끼로 사용되었지만

옥수수 어분글루텐을 준비하여 

찌가 잘 서는곳에 던져 넣었습니다.

 

20210711_122503.jpg

 

조금 단단하게 반죽하는 것이 좋을듯 합니다.

점성이 강해 다음날 아침까지도 바늘에 붙어있지만

그래도 30분 주기로 바꿔 주는것이 좋은듯 합니다.

 

20210711_122456.jpg

 

  튼튼한 갑옷을 입은 장군급 붕어들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체구가 좋고 강인한 느낌을 주는 비늘의 소유자입니다.

 

20220504_081014.jpg

 

이렇게 나온 붕어는 

34.5cm의 허리급 붕어였습니다...

 

20220504_081002.jpg

 

 이어서 옥수수 어분글루텐에 입질을 받았는데

더 우람한 녀석이 나와 주었습니다.

주변 말풀을 다 뽑아 내고 나온 대물붕어였습니다. 

 

20220504_083939.jpg

 

 저에게는 이날의 첫 사짜 붕어였습니다.

이 사짜는 옥수수 어분글루텐을 먹고 나왔습니다.

 

20220504_083953.jpg

 

활처럼 휘는 낚시대...

 

KakaoTalk_20220504_102339439_07.jpg

 

 말풀을 가득안고 나오는 붕어.

 

KakaoTalk_20220504_102339439_05.jpg

 

 멋진 붕어를 만났습니다.

친구 희설이가 사진을 남겨 주었습니다.

 

KakaoTalk_20220504_102339439.jpg

  

 이어서 36cm의 허리급 붕어가 나옵니다.

 

20220504_101945.jpg

 

 오전 10시.

햇살이 퍼지며 붕어들 입질은 계속되는데

잡을 만큼 잡았으니 그만 하기로 합니다. 

 

20220504_102952_HDR.jpg

 

 이렇게 말풀이 잘발달 된 곳...

그 빈공간을 노리면 씨알 좋은 붕어들이 나오나 봅니다.

 

20220504_102956_HDR.jpg

  

철수중에 관문낚시 사장님이 취재차 들어 오셨습니다.

멋진 사진을 남겨 주셨습니다.

저의 늠름한 사짜 붕어입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03.jpg

 

몇마리 되지 않는데 묵직합니다.

붕어들 씨알이 좋아서인듯 합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10.jpg

 

정말 멋진 사짜 붕어입니다.

그런데...

고개는 왜?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04.jpg

 

 친구와 사짜 붕어들고...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05.jpg

 

 씨알 좋은 화곡지의 붕어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06.jpg

 

작은 녀석이 27cm였고 최대어는 41cm였습니다.

붕어들은 모두 토종 붕어였고 

이곳에는 잡종이나 떡붕어는 없는듯 합니다.

배스는 있지만 블루길은 없다고 합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07.jpg

  

하룻밤 잘 지내고 철수 합니다.

오래간만에 씨알 좋고 힘좋은 붕어들과 

힘겨루기 한번 했습니다.

찌올림도 거의 몸퉁을 찍을 정도로 활성도가 좋았습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12.jpg

 

 말풀이 밀생 되어 있지만

구멍만 잘 찾으면 찌 세우기는 어렵지 않았습니다.

이 말풀이 삭아 내리면 마름이 자라 올라 옵니다,.

지난해 7월 찾았을때는 말풀은 없었고 

그 대신 마름만 가득했었습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13.jpg

 

 다른 좌대의 조과입니다.

날씨가 춥고 약간의 배수가 있어서인지

대박 조황은 아니었지만 그런대로 손맛을 본듯 했습니다.

 

KakaoTalk_20220504_184513452_14.jpg

 

철수를 한 후에 하늘을 날아 보았습니다.

저수지 전경입니다.

두개의 골짜기로 이루어졌습니다.

 

DJI_0048.JPG

 

제방 모습입니다.

 

DJI_0044.JPG

 

관리실옆  상류권 모습입니다.

저수지 주변에는 황금산과 평풍산등으로 둘러싸여 있어

바람이 잘 타지 않아 강한 바람이 부는 봄철에도 

낚시하기 좋은 곳이라고 합니다.

 

 

 

DJI_0045.JPG

 

또한 오염원이 별로없어 

수질 검사에서 1.3급 판정을 받았을 정도로 

맑은 물을 자랑하며 맑은 공기는 덤이라는 곳입니다.

 

수심이 깊은 계곡지라 좌대들은 

연안으로 배치되어 있습니다. 

 

DJI_0052.JPG

 

 연안 수몰나무와 말풀이 자란곳에 

좌대들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DJI_0053.JPG

 

구형 좌대도 몇개 있지만 

조만간 신형좌대로 교체 된다고 합니다.

 

DJI_0055.JPG

 

 물속에 거뭇거뭇 보이는 말풀들.

그리고 수몰 버드나무들.

풍경도 좋고 붕어가 안나올 수가 없을 것 같습니다.

 

DJI_0056.JPG

 

 좌대 2동을 붙여 놓은 대형 좌대.

10여명은 거뜬 할 것같습니다.

 

DJI_0057.JPG

 

 이곳에도 좌대가 들어가 있어야 할 것 같은데...

저에게는 너무 좋은 포인트로 보입니다.

 

DJI_0058.JPG

 

 연안좌대입니다.

유일하게 걸어서 들어 갈 수 있는 좌대입니다.

 

DJI_0062.JPG

 

멀리 보이는 뱃터와 관리실 모습입니다.

 

DJI_0059.JPG

 

 뱃터에는 신형 좌대 제작이 한창입니다.

양쪽 옆에 좌대가 새로 만들고 있는 좌대라고 합니다.

거의 마무리가 되어서 조만간 배치될 예정이라네요. 

 

이렇게 화곡지에서의 아쉬운 하룻밤을 마감하였습니다.

감사합니다.

 

DJI_0064.JPG

 

 


  
67민물낚시충주 화곡낚시터어신22.05.1522,972
66민물낚시송전 수원 좌대어신22.03.3113,216
65민물낚시충주 화곡낚시터어신21.07.1940,585
64민물낚시충주호 솔낚시터어신21.05.0422,883
63민물낚시충주호 제일낚시터어신21.04.1523,845
62민물낚시원주 서곡낚시터어신21.04.1313,409
61민물낚시송전지 관광좌대어신21.03.2224,205
60바다낚시휴가낚시~공현진항 대왕문어어신20.08.0415,756
59민물낚시안성 설동낚시터어신20.01.0615,075
58민물낚시한달만에 다시 찾은 송전지 평택좌대어신19.10.1413,361
57민물낚시송전지 관광좌대 (1)어신19.09.1815,289
56민물낚시용인 송전지 미성집에서의 진한 손맛.어신18.10.0817,834
  1   2   3   4   5   6   

낚시사랑소개 | 오시는길 | 낚시사랑배너 | 이용약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권리침해신고센터
Copyright 1997~2022 (주)웹라이프/낚시사랑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110-81-42683
사업장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8가 14-6 상록빌딩3층
[광고/제휴 및 추천상품 등록문의]     [낚시터 및 낚싯배 등록문의]     [민원/건의/신고]     [메일문의]     [문의(FAX) 02-2634-2730]